메디톡스는 인간의 시간을 연구하는 기업입니다.

뉴스룸

메디톡스, 보툴리눔 톡신 관련 기술 탈취 제보 캠페인 ‘클린 보툴리눔’ 운영
메디톡스, 보툴리눔 톡신 관련 기술 탈취 제보 캠페인 ‘클린 보툴리눔’ 운영 - 기술 탈취 증거 확보해 신고하면 최대 30억원 포상…익명 제보 전문업체 ‘스마트휘슬’ 통해 11일부터 신고 가능 - 바이오 산업 관련 연구에 종사하는 제보자에게는 추가 연구장려금 지원할 방침 메디톡스(대표 정현호)는 보툴리눔 톡신 관련 산업의 기술 투명성 및 경쟁력을 확보하고 나아가 관련 기술 개발을 장려하기 위해 보툴리눔 톡신 관련 기술 탈취 제보 캠페인 ‘클린 보툴리눔’을 ‘스마트휘슬’과 함께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기술 탈취 제보 캠페인 ‘클린 보툴리눔’은 보툴리눔 톡신 제제 개발의 원천이 되는 균주 및 관련 제조기술이 불법적으로 탈취, 유통되는 것을 차단하여 투명하고 경쟁력 있는 바이오 산업을 만들기 위한 공익 제보 캠페인이다. 제보자의 신원은 스마트휘슬의 공익 제보 시스템을 통해 100% 보호되며 신고에 첨부된 증거나 내용의 중요도를 검증하여 최대 30억원의 포상금이 지급된다. 또한 제보자가 신원을 밝히고 바이오 산업과 관련된 연구 지원을 요청하면 내부 검토를 거쳐 추가 장려금을 지원할 방침이다. 제보는 익명성이 보장되는 스마트휘슬(www.smartwhistle.org)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과 웹사이트를 통해 오는 11일부터 가능하다. 스마트휘슬은 다수 공공기관의 제보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 기업으로 기업으로 IP 추적방지, 전화번호 추적방지, 접속로그 생성방지 기술 등 엄격한 보안 기준을 적용하여 익명 신고 및 보상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보툴리눔 균주와 관련 의약품 제조기술은 국가 핵심기술로 지정되어 있고 해당 균은 생화학테러에 악용될 수 있는 맹독성 세균”이라며 “이러한 균주와 관련 기술을 불법 탈취하고 유통하는 행위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하며 공익과 안보를 위해 국가 차원에서도 철저히 관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공신력 있는 제보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 스마트휘슬을 통해 제보자의 철저한 신원보장을 담보할 수 있는 만큼 기술 탈취 관련 정황이나 증거를 갖고 있는 많은 분들의 제보를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2019.07.10
뉴스 더보기

게시물

번호 제목 날짜
{{display_no :: -|~ ? 공지|}} {{display_no}} {{display_title}} [{{comment_cnt}}]{{is_secret :: 1|~ ? 자물쇠|}} {{reg_date}}

게시물 검색

의 게시글이 있습니다.

게시물 상세

view
{{title}}
{{reg_date}}
{{content}}
썸네일
첨부파일
view